정신게임 저니(journey)

AMIDIA 6 154 1

지금 할게임이 없기 때문에 저니를 해봤습니다.

'이제 하는 방법을 알았다. 자세를 고치고 본격적으로.....' 하는데

끝나있군요. 

힐링게임이라는데 환각에 빠진것처럼 오히려 정신이 이상해지는걸 느꼈습니다. 

인생의 희노애락을 본거 같습니다.

 

이게임은 뭘까요? 정답을 아시는 아래 댓글을

1분을 선정해서 사이다를 드립니다.

 

 * 나중에 알았는데 저기 두명중에 하나는 다른유저랍니다. NPC나 AI가 아니라 

   다른 유저가 내게임에 접속한것. 친구가 중간에 사라졌다 나타나서 

   없는 동안 꽤나 허전했는데 이게 다 그런 감정을 위한 연출인줄 알았더니 아니었어요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작성자

현재 레벨 : 목성 AMIDIA  회원
5,710 (85.5%)

I7-2600 + 390 nitro / I7-6700K + 1070 g1 / I3-7100 + HD630

    댓글 : 6
키다리히야 2018-01-14 18:04:00
 사이다!
  전 보면서 모바일 게임 Monument Valley랑 비슷한 느낌을 받았는데 ㅎㅎ
키다리히야  
전 보면서 모바일 게임 Monument Valley랑 비슷한 느낌을 받았는데 ㅎㅎ
최복치  
Abzu (압주) 랑도 묘하게 비슷하죠.
저니 지금 PS4 버전 80% 세일하더라구요.
AMIDIA  
[@최복치] 현재는 게임보다 OST가 더 비싸죠
카두  
이게그 목도리찾아댕기는게임인가요
AMIDIA  
[@카두] 대사나 설명이 없어서 목적이 뭔진 모르지만 어딘가로 가는게임이죠
눜눜  
여기서 차기작으로 나온 abzu를 해보셔도 비슷한 경험을 하실 수 있어요 ㅋㅋ
분류 제목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