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복입력따윈 없다! 앱코 K660 카일 광축 완정방수 스페셜 에디션 청축!

코끼리 1 54 0

 

안녕하십니까.

컴하는 코끼리입니다.

오늘 알아볼 키보드는 앱코 K660 카일 광축 스페셜 에디션 입니다.

 

ABKO K660 Kailh optical switch special edition?

 

 

제품 스펙
제품 명

앱코 K660 스페셜 에디션

인터페이스 USB
접점 방식 기계식
스위치

Kailh 광청축

스위치 수명

8000만회

키캡 ABS 한영 이중사출 키캡
폴링레이트 1000Hz (1ms)
최대 동시입력 무한 동시입력
키 레이아웃 104키
무게

1.24Kg

크기

440 x 138 x 38 mm

색상

블랙, 레드, 옐로우

AS 기간

무상 1년

가격

17년 6월 19일 다나와 최저가 기준

54,900원

 

 

K660 카일 광축 스페셜 에디션은 기존 중복입력과 부식가능성을 갖고 있는 기계식 스위치의 대안으로 나온 광축(Optical switch)를 사용하는 키보드입니다.

금속재로 이루어진 접점부 대신 광센서를 통해 키 입력을 판단하기 때문에 작동상의 오류나 부식으로 인한 고장이 없지요.

그만큼 기존의 기계식 키보드의 수명인 5000만회보다 3000만회 더 좋은 8000만회의 스위치 수명을 보여준다고 합니다.

그리고 스위치의 구조도 많이 바뀌고 그에 따라 키감도 다르다고 하니 과연 어떤 부분에서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박스 패키징은 기존 앱코키보드에서 봐오던 것과 비슷합니다.


 

K660 SPECIAL EDITION.


 

방수, 스탭스컬쳐2, 레인보우 LED, 이중사출 키캡, 무한동시입력 등의 특징점들이 적혀있습니다.



 

측면엔 카일 스위치와 함께 사용된 바디의 색상이 적혀있습니다.

사실 리뷰 진행할때 청축외에도 다른 키들도 출시했으면 좋겠다고 생각을 했었는데

박스패키징에서부터 그런일은 없다고 못박는 느낌이네요




 

뒤에는 제품의 실루엣과 함께 자세한 스펙들이 적혀있습니다.


 

개봉


구성품은 본체, 플라스틱 루프, 키캡 리무버, 스위치 리무버, 틸트 다리, 청소용 브러쉬, 사용설명서, PC방용 스티커가 있습니다.

구성이 꽤 알찹니다.







키보드의 전반적인 모습.

외형만 보면 평범한데 붉은색 프레임때문인지 정말 이뻐보입니다.


토글키 상태 확인 LED.

왼쪽부터 넘버락, 캡스락, 스크롤락입니다.


스탭스컬쳐 2가 적용된 모습










 

단축키
컴퓨터 F1

인터넷

F2

계산기

F3

미디어 플레이어

F4

이전트랙

F5

다음트랙

F6

재생 / 일시정지

F7

정지

F8

음소거

F9

볼륨감소

F10

볼륨증가

F11

키보드 잠금

F12

윈도우키 잠금

Windows

LED 효과 전환

Menu

LED 밝기조절

 

↑, ↓

LED 속도조절

←, →

게이밍 LED 모드

1~3

LED 커스터마이징

9,0

LED 커스터마이징

녹화/종료

Home,

End

6키/무한동시입력

`


 



하판엔 AS기간과 시리얼넘버가 명시돼있습니다.




고무마감이 안된것처럼 생겼지만 조금 하드해서 그렇지 미끄럼 방지 처리가 모두 잘 돼있습니다.


케이블 연결부



케이블은 패브릭케이블에 노이즈 방지 필터가 적용돼있으며 포트는 금도금 처리돼있습니다.


키캡을 몇개 분리해봤습니다.


레인보우 LED에 체리식 스테빌라이져가 적용돼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스위치 분리 모습입니다.

은근히 힘을 많이 줘야 합니다.

SMD LED와 함께 키 입력을 위한 광센서가 보입니다.



스위치의 모습.

스위치 내부에 접점부가 없기때문에 기존의 기계식 스위치에 비해선 구조가 단출합니다.


지금부터는 키캡을 살펴보겠습니다.




이 가격대에선 평범한 퀄리티의 키캡입니다.

 

 

<LED 효과 및 타건>


 

= 총 평 =

 

= 키감 =

기존의 청축과는 많이 다른 키감을 보여줍니다.

좋게 말하면 쫄깃. 나쁘게 말하면 약간 먹먹하다는 느낌이 듭니다.

소음은 기존 청축에 비해서 조용한 편이며(기존 청축에 비해서. 입니다.)

(조금 비유를 하자면.. 기존의 청축은 챡챡 혹은 쳑쳑같은 소리라면, 얘는 쨝쨝? 틱틱? 같은 소리가 납니다.)

스테빌라이져는 약간 이질감이 있었으나 그 정도가 미미해서 사용하는데 그렇게 거슬리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스피드축을 처음 써봤는데 확실히 입력구간이 빠릅니다.

통울림은 심하지 않았으나, 특정 키들의 스프링소리가 조금 심했습니다.

 

= 장점 =

완전 방수

 

다양한 색의 프레임

 

다양한 LED 설정

 

새로운 축과의 만남으로 인한 설렘(?)

 

= 단점 =

LED가 다소 어두움

 

= 호불호 =

레인보우 LED

 

= 마무리 =

 

오늘 알아본 키보드는 앱코 K660 카일 광축 스페셜 에디션이었습니다.

기존의 스위치들과 많은 부분이 달라서 리뷰를 진행하는 내내 새로운 키보드를 만진다는 즐거움을 준 키보드였습니다.

사실 이 키보드를 리뷰하기전 광축에 대해서 좀 찾아봤었는데,

이 키보드에 대한 평은 아니고 광축을 쓰는 다른 키보드의 평이었는데 대부분 악평이 많아서 리뷰전부터 좀 쫄았습니다(?)

허나 걱정과 달리 상당히 쓸만한 키보드였고,

이정도 키보드라면 청축을 선호하는 주위 지인들에게 추천할 수 있다고 판단했습니다.

아직은 청축만 있다는게 좀 아쉽긴 하지만..

앞으로 다양한 축의 광스위치가 나오길 기대해봅니다.

마지막으로.. 이 키보드가 완전방수가 된다고 하는데, 글을 쓰다보니 방수보다는 스위치쪽에 초점이 맞춰 글이 작성됐습니다.

물론 제가 방수테스트를 하면 방수에 대해서도 잘 설명이 되겠지만.. 제가 간이 콩알만해서 차마 테스트는 못하겠습니다.

 

지금까지 코끼리였습니다.

긴 글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사용기는 앱코에서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댓글 : 1
스마트  
키감 갈축 흑축 중간 느낌인가 보네요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